소담소담 사용 가이드

소담소담

TIPS

공유주택에서의 삶은 어떨까? 남과 함께 사는 것이 불편하지는 않을까? 공유주택은 일반 원룸과 무엇이 다른지, 그 안에서의 생활은 어떨지. 공유주택, 혹은 쉐어하우스에서의 삶에 대해 궁금해할 당신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공용가전 사용부터 입주자회의까지. 소담소담 집 소개도 함께하며 그 안에서의 생활을 10컷으로 간추려 보았습니다. 

소담소담_현관1. 편하게 앉아서 신을 신고 벗어요현관, 1층집 밖을 나설때, 선채로 부츠나 장화를 벗고 신기는 여간 불편한 것이 아니죠. 종종 넘어지기도 하고, 신발끈을 매야할땐 꽉 끼는 청바지를 입고 쭈그려 앉아있는게 정말 짜증날때가 많습니다. 이런 경우를 고려하여 소담소담의 현관엔 앉아서 신발을 신고 벗는 자리가 마련되어 있습니다. 편하게 앉아서 신발을 신고 벗으세요.
2. 작은 응접공간라운지, 1층손님이 왔을땐 어떻게하지? 추운 겨울날 밖에서 기다리게 하기엔 좀 그런데… 하면 1층의 라운지를 이용하면 됩니다. 이 공간은 간단한 손님맞이 응접실로 사용하기에도 좋지만, 친구들과 tv로 좋아하는 경기를 보거나 함께 보드게임을 하며 피자를 먹기에도 안성맞춤. 옆에 바로 화장실도 붙어있으니 편리하고, 윗층의 개인실이나 4층의 부엌 공간 등 프라이빗한 부분들을 보여주지 않으면서 함께 할 수 있는 공간이라 더욱 좋죠. 
3. 작지만 편리한 보관소창고, 1층자취하다보면 베란다나 구석진 공간은 항상 부피가 큰 짐이나 잡동사니를 몰아놓는 곳으로 전락하고 말죠. 여행가방이나 자전거, 장마철에 신는 큰 장화같은 꼭 필요하지만 방에는 둘 수 없는 물건들은 1층의 창고에 두면 됩니다. 각자의 작은 사물함이 마련되어 있음은 물론, 공용공간이라 열쇠로 보관하게 되어있죠. 오고갈데 없는 물건을 한 곳에 정리함으로써 당신의 방도 온갖 잡동사니로부터 해방될 것 입니다.
소담소담_화장실4. 분리의 지혜화장실과 샤워실, 2,3층나는 당장 나가야하는데 화장실에서 누군가가 나오지 않는다면 그것만큼 답답한 상황도 없죠. 출근 시간대의 화장실 사용은 공동주택이라고 하면 당연히 걱정되는 부분 중 하나. 소담소담에서는 사용자가 여럿이 이용할 수 있도록 wet zone 사용의 목적을 세분화하여 세면대와 변기, 샤워실을 모두 분리하였습니다. 덕분에 용도만 다르다면 빨리 나와야한다는 심리적 압박 없이 편히 사용할 수 있습니다.
소담소담_개인실5. 나만의 시간개인실, 2,3층혼자 살 때 힘든 것 중 하나가 공부에 집중할 수 있는 환경을 얻는 것일 것입니다. 원룸에서는 요리한 냄새, 세탁기 소음 등 정리되지 않는 옷가지 등등 불편함과 함께 생활할 수 밖에 없으니까요. 하지만 부엌 등 다른 공간과 분리되어 온전한 개인실을 갖춘 소담소담에서는 훨씬 더 공부나 개인 업무에 집중할 수 있습니다. 
소담소담_욕조6. 욕조에서 목욕욕실, 4.5층피곤한 일상 속에서 항상 뜨끈한 욕조에 몸을 담구고 피곤을 풀고 싶다는 생각은 하지만, 항상 생각으로만 그칠뿐. 실상은 목욕탕 갈 시간 내기도 힘들죠. 소담소담에는 4.5층에 작은 창이 있는 욕조가 있어, 향기로운 입욕제와 맥주 한 캔만 있다면 별을 보며 자기 전 행복한 시간을 보낼 수 있습니다.
 
소담소담_라운지7. 함께 나누는 식사다이닝, 4층혼자 밥 먹는 것이 좋을때도 있지만, 잘 맞는 상대와 함께 하는 식사는 밥 맛이 배로 맛있게 느껴지죠. 부엌에서 함께 요리하며 어색했던 입주자끼리 친목을 도모하거나,  혹은 의도치 않게 음식을 많이 만들게 되었다면 함께 먹자고 슬쩍 권유해보는 것은 어떨까요.
소담소담_음식보관8. 내꺼는 여기에부엌, 4층공유주택이라고 하면 종종 듣는 질문 중 하나가 남이 내 음식에, 내 우유에 손대면 어쩌냐는 것입니다. 당연 신경쓰이는 부분이죠. 소담소담의 냉장고 안에는 각자의 수납함이 제공되어 그 안에 보관하면 됩니다. 보관함에 들어가지 않는 것은 라벨을 붙여두어도 그만이죠. 물론 그 반대로 나누고 싶은 음식이 생겼을시에는 보관함 밖으로 빼면 됩니다. 향신료 등의 실온보관 재료를 놓을 수 있는 찬장도 각자 제공되니 이 곳에선 누가 뭘 가져갈까 하는 걱정은 안하셔도 되겠습니다.
 
소담소담_공유책장9. 독서클럽리빙, 4층공유공간이 널찍하게 제공되는 소담소담의 4층은 여러 용도로 쓸 수 있는데요. 그 중 눈에 띄는 것은 한 면을 가득 채운 책장. 책장에 섹션을 나눠 각자의 책을 꽂아 서로의 책 취향을 구경할 수도 있을 것입니다. 매번 책 읽을 장소를 찾아 카페를 전전했다면, 다른 이들이 없는 시간에 조용히 이 곳에서 시간을 보내볼 것을 추천합니다.
입주자회의10. 제 3의 관리자와 함께 입주자 회의공유공간, 4층집을 치우는 일이나 옆의 소음 등 여럿이 함께 살면 당연히 불편함이 나올 수 밖에 없죠. 손님을 들여도 되는지 등등의 개인적으로 해결하기 힘든 민감한 문제들은 모두 입주자 회의에서 서로 이야기하면서 조율할 수 있습니다. 입주자회의엔 제 3의 운영자인 집 매니저도 함께하니 반목할일 없이 서로 의견 조율하면서 맞춰나갈 수 있습니다.

INFO
주소
관악구 신림동 1628-101
COLOPHON
서울소셜스탠다드 석준기
그림
서울소셜스탠다드 김시내
비공개: 건축가의 사회적 역할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관악구 신림역

고시원의 탄생과 진화

대한민국 서울시 관악구 대학동

소담소담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관악구 신림동 1628-101

소담소담 사용 가이드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관악구 신원동 1612-53